나눔의 장

기도에 관하여, "주님은 나의 최고봉", 예수님께서 가르치신 기도 (*5/26).

작성자
남서영 전도사
작성일
2022-03-22 10:38
조회
115
"쉬지 말고 기도하라" (살전 5 : 17).

우리는 옳든 그르든 자기 나름대로의 기도에 대한 개념을 따라 기도합니다.

기도를 폐의 호흡 또는 심장의 피처럼 생각한다면 그것은 옳습니다. 피는

끊임없이 흐르며 호흡도 쉬지 않고 진행됩니다. 우리는 이것을 의식하지 않지만

계속 진행되고 있습니다. 마찬가지로 우리는 예수님께서 언제나 우리를 계속 하나님과

완전하게 연결되도록 하신다는 사실을 의식하지 못합니다. 그러나

우리가 주님께 순종하면 그 사실을 알게 됩니다. 기도는 어떤 운동이 아니라

삶 자체입니다. 자연스럽게 흘러나오는 기도를 막지 마십시오.

"쉬지말고 기도하라."  당신의 마음이 언제나 하나님께 있는 가운데 어린아이와 같이

저절로 나오는 기도의 습관을 유지하십시오.

예수님께서는 응답되지 않는 기도에 대해 말씀하신 적이 없습니다. 그분은

기도란 언제나 응답된다는 무한한 확신을 가지고 계셨습니다. 기도에 대해

예수님께서 가졌던 말로 표현할 수 없는 확신을 당신도 성령을 통해 가지고 있습니까?

아니면 하나님께서는 종종 기도에 응답하지 않으시는 때도

있다고 생각합니까?  "구하는 이마다 얻을 것이ㅛ." 그러나 우리는 말합니다.

" 그러나...글쎄요..." 하나님께서는 가끔이 아니라 매번 최선의 방법으로 기도에 응답하십니다.

그렇다고 우리가 원하는 대로 그 응답이 당장 나타난다는 뜻은 아닙니다. 당신은 하나님께서

기도에 응답하실 것을 기대합니까?

예수님께서 말씀하신 것을 우리 상식에 맞추려고 그 내용을 희석시키는 것은 매우

위험합니다. 만일 주님의 말씀이 단지 상식만 위한 것이라면

주님께서 그러한 말씀을 하실 필요가 없었을 것입니다. 예수님께서 기도에 관해

말씀하신 것들은 초자연적인 계시들입니다.
전체 67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사항
오늘 찬양 연습이 오후 네시반에 있습니다.
남서영 전도사 | 2022.04.09 | 추천 0 | 조회 141
남서영 전도사 2022.04.09 0 141
공지사항
오늘은 찬양 연습이 오후 다섯시에 있습니다.
남서영 전도사 | 2022.03.26 | 추천 0 | 조회 165
남서영 전도사 2022.03.26 0 165
공지사항
*오늘은 찬양대 모임이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남서영 전도사 | 2022.03.12 | 추천 0 | 조회 186
남서영 전도사 2022.03.12 0 186
64
'지선아 사랑해' 두번째 이야기 , " 오늘도 행복합니다." 중에서
남서영 전도사 | 2022.05.16 | 추천 0 | 조회 53
남서영 전도사 2022.05.16 0 53
63
주님은 나의 최고봉 (오스왈드 챔버스), 5월 13일
남서영 전도사 | 2022.05.13 | 추천 0 | 조회 16
남서영 전도사 2022.05.13 0 16
62
5/11 공동체 말씀 나눔 및 기도
남서영 전도사 | 2022.05.11 | 추천 0 | 조회 27
남서영 전도사 2022.05.11 0 27
61
주님은 나의 최고봉 (5/9), "이상입니까, 비전입니까?"
남서영 전도사 | 2022.05.09 | 추천 0 | 조회 22
남서영 전도사 2022.05.09 0 22
60
미주 한인 예수교 장로회 총회 (KAPC) 소개입니다.
남서영 전도사 | 2022.05.09 | 추천 0 | 조회 28
남서영 전도사 2022.05.09 0 28
59
주님은 나의 최고봉 (5월 6일), " 복음의 심연에 근거하는 자유함"
남서영 전도사 | 2022.05.06 | 추천 0 | 조회 31
남서영 전도사 2022.05.06 0 31
58
주님은 나의 최고봉 (5월 5일), "구원, 하나님의 위대한 생각"
남서영 전도사 | 2022.05.05 | 추천 0 | 조회 34
남서영 전도사 2022.05.05 0 34
57
주님은 나의 최고봉 (5월 4일), "대리적 중보 기도"
남서영 전도사 | 2022.05.04 | 추천 0 | 조회 51
남서영 전도사 2022.05.04 0 51
56
주님은 나의 최고봉, (4월 30일) " 사랑의 자발성"
남서영 전도사 | 2022.04.30 | 추천 0 | 조회 72
남서영 전도사 2022.04.30 0 72
55
주님은 나의 최고봉, (4월 29일) "불확실성의 은혜"
남서영 전도사 | 2022.04.29 | 추천 0 | 조회 58
남서영 전도사 2022.04.29 0 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