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눔의 장

주님은 나의 최고봉 (4월 20일), "감히 걱정함으로 하나님을 모욕합니까?"

작성자
남서영 전도사
작성일
2022-04-20 18:56
조회
63
"하나님의 약속은 얼마든지 그리스도 안에서 예가 되니 그런즉 그로

말미암아 우리가 아멘 하여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게 되느니라."(고후 1: 20).

예수님께서는 우리가 자신의 능력에 대해 오판할 가능성을 경고하기 위해

달란트 비유를 말씀하셨습니다. (마 25장). 이 비유는 자연적 재능들과 관련된 것이 아니라

오순절에 성령을 선물로 주시는 사건과 관계됩니다. 우리는 영적 역량을 교육 또는 지능으로

평가해서는 안 됩니다. 자신의 영적 역량은 하나님의 약속 (성령)에 의해 평가되어야 합니다.

만일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원하시는 만큼 성령으로 충만하지 않으면 오래지 않아 우리는 하인이

주인을 비방한 것처럼 주를 비방하게 될 것입니다. " 당신은 제가 일할 수 있는 능력보다 더 많은 것을

요구하십니다. 당신은 제게 너무나 많은 것을 요구하시기에 이제 이 상태로는

당신께 충성할 수 없습니다." 전능하신 성령과 관련해 절대로 "저는 할 수 없습니다"

라고 말하지 마십시오. 결코 자연적인 능력의 한계를 끌여들여 핑계치 마십시오.

우리가 성령을 받았다면 하나님께서는 성령의 역사가 우리 안에서 드러나기를

기대하십니다.

하인은 자기가 한 일을 모두 정당화시키면서 모든 면에서 주인을 정죄했습니다.

"당신의 요구는 당신이 내게 주신 것에 비해 말도 안 됩니다." 당신은 주님께서

" 너희는 먼저 그의 나라와 그의 의를 구하라 그리하면 이 모든 것을 너희에게 더하시리라."

(마가복음 6 :33)고 말씀하셨는데도 불구하고 감히 걱정함으로 하나님을 모욕한 적은 없습니까?

걱정은 정확하게 하인이 의미한 것과 같습니다.

"저는 주께서 저를 곤경에 빠지도록 내버려 두신 것을 압니다." 육신적으로 게으른 자는 언제나 "나는 좋은 기회가 한 번도 없었어" 라고 불평하고,

영적으로 게으른 자는 하나님을 헐뜯습니다.

게으른 자는 언제나 자기 나름대로의 핑계가 있습니다.

영적인 일들 가운데 우리의 역량은 성령을 주시겠다는

하나님의 약속에 따라 평가된다는 사실을

절대로 잊지 마십시오. 하나님께서는 그분의 약속들을 당신에게 이루실 수 있습니까?

우리의 대답은 우리가 성령을 받았는가 아닌가에 달려 있습니다.
전체 67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사항
오늘 찬양 연습이 오후 네시반에 있습니다.
남서영 전도사 | 2022.04.09 | 추천 0 | 조회 141
남서영 전도사 2022.04.09 0 141
공지사항
오늘은 찬양 연습이 오후 다섯시에 있습니다.
남서영 전도사 | 2022.03.26 | 추천 0 | 조회 166
남서영 전도사 2022.03.26 0 166
공지사항
*오늘은 찬양대 모임이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남서영 전도사 | 2022.03.12 | 추천 0 | 조회 186
남서영 전도사 2022.03.12 0 186
64
'지선아 사랑해' 두번째 이야기 , " 오늘도 행복합니다." 중에서
남서영 전도사 | 2022.05.16 | 추천 0 | 조회 53
남서영 전도사 2022.05.16 0 53
63
주님은 나의 최고봉 (오스왈드 챔버스), 5월 13일
남서영 전도사 | 2022.05.13 | 추천 0 | 조회 17
남서영 전도사 2022.05.13 0 17
62
5/11 공동체 말씀 나눔 및 기도
남서영 전도사 | 2022.05.11 | 추천 0 | 조회 27
남서영 전도사 2022.05.11 0 27
61
주님은 나의 최고봉 (5/9), "이상입니까, 비전입니까?"
남서영 전도사 | 2022.05.09 | 추천 0 | 조회 22
남서영 전도사 2022.05.09 0 22
60
미주 한인 예수교 장로회 총회 (KAPC) 소개입니다.
남서영 전도사 | 2022.05.09 | 추천 0 | 조회 28
남서영 전도사 2022.05.09 0 28
59
주님은 나의 최고봉 (5월 6일), " 복음의 심연에 근거하는 자유함"
남서영 전도사 | 2022.05.06 | 추천 0 | 조회 31
남서영 전도사 2022.05.06 0 31
58
주님은 나의 최고봉 (5월 5일), "구원, 하나님의 위대한 생각"
남서영 전도사 | 2022.05.05 | 추천 0 | 조회 34
남서영 전도사 2022.05.05 0 34
57
주님은 나의 최고봉 (5월 4일), "대리적 중보 기도"
남서영 전도사 | 2022.05.04 | 추천 0 | 조회 51
남서영 전도사 2022.05.04 0 51
56
주님은 나의 최고봉, (4월 30일) " 사랑의 자발성"
남서영 전도사 | 2022.04.30 | 추천 0 | 조회 72
남서영 전도사 2022.04.30 0 72
55
주님은 나의 최고봉, (4월 29일) "불확실성의 은혜"
남서영 전도사 | 2022.04.29 | 추천 0 | 조회 59
남서영 전도사 2022.04.29 0 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