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눔의 장

주님은 나의 최고봉 4월 13일, " 모든 짐을 주님께 맡기십시오!"

작성자
남서영 전도사
작성일
2022-04-13 17:59
조회
94
"네 짐을 여호와께 맡기라 (시 55: 22)."

우리는 옳은 짐과 그렇지 않은 짐을 구별할 줄 알아야 합니다.

결코 의심이나 죄의 짐을 져서는 안 됩니다. 그러나 하나님께서 의도적으로 우리에게 지게

하시는 짐들이 있습니다. 이러한 경우 주님은 그 짐을 옮길 의도가 없으십니다.

이 때 주님은 우리가 그 짐을 다시 주님께 맡기기를 원하십니다. " 네 짐을 여호와께 맡기라."

만일 우리가 하나님을 위해 일하면서 주님과의 관계가 끊어진다면,

그 책임감은 감당할 수 없을 정도로

무거울 것입니다. 그러나 만일 우리가 주님께서 우리에게 지우신 짐을 다시 주님께 맡기면,

주님은 주님의 역사를 드러내시면서 우리의 책임감을 제거해 주십니다.

많은 사역자들이 높은 의욕과 건전한 열정을 가지고 주를 위해 일을 시작합니다.

그러나 주님과의 긴밀한 관계를 유지하지 못하기 때문에 얼마되지 않아

포기하고 쓰러지게 됩니다.

그들은 자신에게 지워진 짐에 대해 어떻게 해야 할 지 몰라서 피곤함에 빠집니다.

그러면 주변 사람들은 비웃습니다.

"멋지게 시작하더니 저 꼴이 뭐람!"

모든 짐을 주님께 맡기십시오. 당신은 너무나 많은 짐을 혼자 다 지고 왔습니다.

이제 뜻을 다해 하나님의 어깨에 그 짐을 지우십시오. " 정사가 그의 어깨에 있도다." (사 9:6).

하나님께서 당신에게 맡기신 모든 짐을 주님께 맡기십시오.

그 짐을 던져 버리지 말고, 하나님께 맡기십시오.

그러면 하나님께서 도우시는 동료의식을 느끼게 되면서 그 짐은 가볍게 될 것입니다.

결코 그 짐을 포기하지 말고

주께 맡기십시오.
전체 67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사항
오늘 찬양 연습이 오후 네시반에 있습니다.
남서영 전도사 | 2022.04.09 | 추천 0 | 조회 141
남서영 전도사 2022.04.09 0 141
공지사항
오늘은 찬양 연습이 오후 다섯시에 있습니다.
남서영 전도사 | 2022.03.26 | 추천 0 | 조회 165
남서영 전도사 2022.03.26 0 165
공지사항
*오늘은 찬양대 모임이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남서영 전도사 | 2022.03.12 | 추천 0 | 조회 186
남서영 전도사 2022.03.12 0 186
64
'지선아 사랑해' 두번째 이야기 , " 오늘도 행복합니다." 중에서
남서영 전도사 | 2022.05.16 | 추천 0 | 조회 53
남서영 전도사 2022.05.16 0 53
63
주님은 나의 최고봉 (오스왈드 챔버스), 5월 13일
남서영 전도사 | 2022.05.13 | 추천 0 | 조회 16
남서영 전도사 2022.05.13 0 16
62
5/11 공동체 말씀 나눔 및 기도
남서영 전도사 | 2022.05.11 | 추천 0 | 조회 27
남서영 전도사 2022.05.11 0 27
61
주님은 나의 최고봉 (5/9), "이상입니까, 비전입니까?"
남서영 전도사 | 2022.05.09 | 추천 0 | 조회 22
남서영 전도사 2022.05.09 0 22
60
미주 한인 예수교 장로회 총회 (KAPC) 소개입니다.
남서영 전도사 | 2022.05.09 | 추천 0 | 조회 28
남서영 전도사 2022.05.09 0 28
59
주님은 나의 최고봉 (5월 6일), " 복음의 심연에 근거하는 자유함"
남서영 전도사 | 2022.05.06 | 추천 0 | 조회 31
남서영 전도사 2022.05.06 0 31
58
주님은 나의 최고봉 (5월 5일), "구원, 하나님의 위대한 생각"
남서영 전도사 | 2022.05.05 | 추천 0 | 조회 34
남서영 전도사 2022.05.05 0 34
57
주님은 나의 최고봉 (5월 4일), "대리적 중보 기도"
남서영 전도사 | 2022.05.04 | 추천 0 | 조회 51
남서영 전도사 2022.05.04 0 51
56
주님은 나의 최고봉, (4월 30일) " 사랑의 자발성"
남서영 전도사 | 2022.04.30 | 추천 0 | 조회 71
남서영 전도사 2022.04.30 0 71
55
주님은 나의 최고봉, (4월 29일) "불확실성의 은혜"
남서영 전도사 | 2022.04.29 | 추천 0 | 조회 58
남서영 전도사 2022.04.29 0 58